2018.03.20

[윤복인] [공식] 윤복인, 래몽래인과 전속 계약 체결...최윤영, 곽희성과 한솥밥

[기사 원문] http://www.sedaily.com/NewsView/1RX1WQIUJ7

 

 

 

[서울경제] 배우 윤복인이 래몽래인과 전속계약을 맺었다.

래몽래인은 20일 보도자료를 통해 “탄탄한 연기력으로 사랑 받는 배우 윤복인과 전속계약을 체결했다.”고 밝혔다. 

2005년 KBS 2TV ‘어셈블리’에 출연하며 제작사인 래몽래인과 한차례 호흡을 맞춘 바 있는 윤복인은 지난 1월 종영한 SBS 월화 드라마 ‘의문의 일승’을 통해 제작사와 배우로 다시 만나 전속계약까지 특별한 인연을 이어가며 새 출발을 알렸다.

윤복인은 ‘풍문으로 들었소’, ‘내 딸, 금사월’, ‘치즈인더트랩’, ‘동네변호사 조들호’, ‘수상한 파트너’, ‘20세기 소년소녀’ 등 다양한 작품에서 독보적인 캐릭터 소화력을 선보이며 사랑 받아 온 배우이다. 특히 ‘의문의 일승’에서 진진영의 (정혜성 분)의 엄마인 유광미로 분해 톡톡 튀는 씬스틸러로 맹 활약하며 믿고 보는 배우 대열에 합류, 남다른 존재감을 선사했다.

래몽래인 관계자는 “윤복인은 세련된 이미지 뿐 아니라 다양한 역할을 소화할 수 있는 이미지를 두루 갖추고 있는 배우이다. 오랜 연기 내공에서 나오는 안정감과 캐릭터에 따라 180도 변신하는 반전 매력의 윤복인이 다양한 작품에서 빛날 수 있도록 아낌없이 서포트 할 예정이다. 래몽래인과 새롭게 출발하는 윤복인을 기대해 달라”고 전했다.

한편 윤복인과 전속계약을 체결한 래몽래인은 ’성균관 스캔들’, ‘야경꾼 일지’, ‘엽기적인 그녀’ ‘의문의 일승’을 비롯 현재 방송중인 MBC 일일 드라마 ‘전생에 웬수들’’ 등 대중성과 작품성을 두루 갖춘 드라마를 제작해 온 제작사로 최윤영, 선우은숙, 곽희성, 김영필 등이 소속되어 있으며 최근 매니지먼트 사업 분야 확장을 위해 배우 영입 및 신인 연기자 발굴에 힘쓰고 있다.

/정다훈기자 sestar@sedaily.com